검색하기
제목
끈질긴 칡덩굴, 뿌리 뽑을 묘안은?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10-08 10:30:24
조회수
14
파일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 산림기술경영연구소는 9월 30일부터 10월 1일까지 제주도 한라생태숲과 어린이공원숲에서 칡덩굴의 효율적 방제를 위한 현장 설명회를 개최하였다. [사진 제공=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


최근 칡덩굴은 산림 지대는 물론 해안가 등지에서 빠르게 확산되며 수목 생장 저해 및 고사, 산림 경관 훼손 등 산림 생태계를 교란하는 주범으로 자리잡고 있다. 

특히,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제주도에서는 산록도로, 일주도로 등에 범무하는 칡덩굴로 인해 신호등, 도로 표지판 등의 교통안전 시설물을 휘감아 교통사고 유발 위험성이 높아지고 있다.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전범권 산림기술경영연구소는 9월 30일부터 10월 1일까지 제주도 한라생태숲과 어린이공원숲에서 칡덩굴의 효율적 방제를 위한 현장 설명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현장 설명회는 일선 지자체 공무원과 지역 산림조합, 새마을 지도자 제주시 협의회와 일반인 등 칡덩굴 방제 담당 실무자를 대상으로 효율적인 방제법에 대해 설명하고 물리적·화학적 방법을 활용하여 직접 칡덩굴을 제거하는 시연회를 진행하였다.

국립산림과학원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칡 줄기는 주두부株頭部, root crown의 생장점에서 발생되며 뿌리 부위는 양분의 저장 및 흡수 기능만 있기 때문에 주두부를 제거하여 새로운 칡 줄기 발생을 억제하면 칡덩굴 확산에 따른 피해를 줄일 수 있다.

현장 설명회에서는 칡덩굴의 생리ㆍ생태적 특성과 다양한 칡덩굴 제거 방법을 소개하며 연구 결과에 기반한 효율적 방제 방법에 관한 정보를 공유하였다. 또한 칡덩굴 제거 작업 현장의 문제점, 개선 사항 등을 심층적으로 논의하였다.

설명회에 참석한 안창준새마을 지도자 제주시 협의회장은 “칡덩굴 확산으로 인해 청정 지역 제주도의 경관이 많이 훼손되었는데, 칡 제거를 위한 올바른 방제 방법을 배우고 체험할 수 있었던 뜻깊은 자리였다.”고 소감을 전하였다.

설명회와 함께 진행된 시연회에서 참석자들은 칡 주두부 생장점을 제거하는 물리적 방법과 약제를 주입하는 화학적 방법 등 복합적 제거 작업을 직접 체험하였다.

산림기술경영연구소 이상태 연구사는 현장 시연회에서 “칡 제거를 위해 물리적ㆍ화학적 방법이 많이 시도되고 있지만, 단일 처리에 의한 방법만으로는 한계가 있기 때문에 지역 여건에 맞는 방제 방법을 적용하는 것이 효율적이다.”라며, “칡덩굴은 일회성으로 완전히 제거할 수 없으며 2~3회 이상의 지속적이고 반복적인 작업을 통해서만 확산을 제어할 수 있다.”라고 강조하였다.

산림기술경영연구소 정도현 소장은 또한, “산림 과학 기술과 정보 보급 및 확산을 위해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소통 중심의 자리를 지속적으로 마련할 것”이라며, “국민 참여와 공감을 기반으로 하는 산림 관리 연구를 적극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출처 : 한국영농신문

이 름 :
암 호 :
※ 보안코드입력
내 용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