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하기
제목
고창군 대형 농기계, 마을회관 앞까지 안전 운송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1-14 11:00:45
조회수
77
파일


 전북 고창군 마을까지 배달하는 농업기계 임대사업.사진제공=고창군청


전북 고창군에서 올해로 10년째 진행된 농기계임대사업이 농촌고령화 추세에 맞춰 ‘찾아가는 서비스 확충’ 등 맞춤형으로 변모한다.

 

14일 고창군에 따르면 지난 2009년부터 시작된 농기계 임대사업 운영방식을 올해 농민 맞춤형으로 새롭게 바꾼다.  

먼저, 그동안 농민들이 직접 대형 임대 농기계를 옮기면서 상시 사고위험에 노출돼 있었다. 그러나 앞으로는 고창군에서 특수운반 차량5억원 상당을 구입해 각 마을 회관까지 안전하게 가져다주면서 사고걱정을 덜게 됐다. 

또 임대사업장 이용의 최대 불편사항으로 농기계 세차에 문제가 지적돼 왔었다. 이에 군은 1억6000만원을 들여 고창읍과 해리면에 위치한 각사업장에 세차시설을 완비해 농기계를 깨끗이 보관할 예정이다.

아울러 고령자, 영세농가 등 농기계 이용 취약자들이 소규모 영농에 도움이 되도록 ‘농작업 대행 사업’과 ‘굴삭기이용률 확대’를 위해 소형특수농기계 면허 취득도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 고창군 농업기술센터는 농식품부에서 실시하는 2018년 농업기계 임대사업 및 안전교육 부문에서 우수 시·군으로 평가받아 노후농기계 대체 구입자금 3억원을 확보해 올 상반기 중 17종 54대의 농기계를 교체한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농기계임대사업의 확대로 농업인들의 농기계 구입부담을 줄이고 생산비 절감, 적기 영농추진 등으로 농가 소득증대에 기여 하겠다”며 “상반기 중 각종 사업을 시행해 새로운 임대사업소의 모습을 보이겠다”고 말했다.


출처 - http://www.anewsa.com/detail.php?number=1481820&thread=10r03

이 름 :
암 호 :
※ 보안코드입력
내 용 :